생일파티서 춤춘 사우디 청년들 경찰에 연행돼
생일파티서 춤춘 사우디 청년들 경찰에 연행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정현경 기자] 생일파티에서 춤을 췄다는 이유로 사우디아라비아 청년들이 종교경찰에 체포됐다.

사우디아라비아 관영 매체는 22일(현지시각) 종교경찰이 사우디 부라이다에 위치한 민가를 급습해 생일파티에서 크게 음악을 틀고 부적절한 춤을 춘 혐의로 젊은 남자들을 체포한 뒤 사건을 검찰에 이송했다고 보도했다.

부라이다는 사우디 카심주(州)의 주도로 보수적인 이슬람 성직자들이 많기로 유명한 지역이다.

사우디의 와하브파(이슬람 원리주의를 이어받은 보수파) 성직자들은 서양 음악을 사악하다고 인식하고 있으며, 생일파티는 비이슬람적이라고 배척한다. 종교경찰은 복장 단속 등 이슬람 율법에 따라 법을 집행한다.

이번 사건과 관련해 사우디의 관리는 “청년들의 춤은 수치심을 자아냈다”고 연행의 이유를 설명했다. 또 “생일파티에 케이크와 촛불도 사용했다”고 덧붙였다.

사우디 당국은 “청년들의 머리 모양과 의상이 미풍양속을 해치는 수준이었다”며 “이런 아이들을 방치하면 부도덕한 행위를 하거나 동성애에 빠질 수도 있다. 부모들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의 전말이 트위터에 공개되자 많은 사우디 청년들은 당국의 단속이 지나쳤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경찰에 연행된 청년들이 술을 마시거나 여성과 파티를 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사우디에서 술을 마시거나 여성과 파티를 벌이는 것은 범죄행위로 인식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풀잎 사랑 2015-02-24 00:35:03
생일파티에서 춤췄다고 체포되는 나라도 있다니 그곳에 사는 젊은이들 엄청 답답하겠네

정민우 2015-02-23 23:47:35
생일파티에서 케익에 촛불켜고 춤을 줬다고 감옥에 간다니, 아직도 이런 나라가 있다니 문화가 아직도 발전되지 않아서 그런가?

이미영 2015-02-23 23:27:39
아직도 이런 나라가 지구상에 존제하다니. . 파티문화는 문화가 아니고 범죄라니 참 어이가 없네.그럼 차라리 아이들을 못나게 하던가 남녀가 함께 사는것이 자연의 순리지 참 이해가 안가는 나라네

smarteco 2015-02-23 23:26:55
요즘세상에 이런곳도 있다니??
그야말로 헐이다 헐~~~~~

발레리나 2015-02-23 22:39:34
감옥이 따로 없네요. 문명과의 교류를 끊고 산속에 가두고 키우는게 낫겠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