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승조원, 안중근함 위에서 ‘충성’
[포토]승조원, 안중근함 위에서 ‘충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일 부산 해군작전기지에서 취역식을 가진 승조원들이 214급 잠수함인 안중근함 위에 도열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1일 부산 해군작전기지에서 취역식을 가진 승조원들이 214급 잠수함인 안중근함 위에 도열하고 있다.

길이 65.3m, 폭 6.3m인 안중근함은 1번 손원일함, 2번 정지함에 이은 세 번째 214급 잠수함으로 대함전, 대공전, 적 기지봉쇄 및 공격 기뢰부설 등의 임무를 수행할 수 있고 수중에서 300개의 표적을 동시에 처리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


또한 최고 속력 20노트(37㎞/h)로 승조원 40여 명을 태우고 미국 하와이까지 연료 재충전 없이 왕복 항해할 수 있다.

특히 한 단계 아래 급인 209급 잠수함과 달리 공기불요장치(AIP)를 탑재하고 있어 수면에 올라오지 않고도 2주간 수중에서 작전수행이 가능해 디젤 잠수함으로는 세계 최고 수준으로 평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차나린 2009-12-02 09:28:43
잠수함의 이름은 아주 굿이네요~ 우리나라를 짓밟은 원흉 이또히로부미를 안중근의사가 적역하는 장면이 떠오릅니다. 이 잠수함또한 적지적소에 쓰여지길 바랍니다.

핀센트 2009-12-01 22:35:33
안중근함 든든합니다.일등국가로 향하는 초석이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