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인간이 뇌를 100% 쓴다’ 영화 루시 시사회
[영상뉴스] ‘인간이 뇌를 100% 쓴다’ 영화 루시 시사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황금중·서효심 기자] ‘인간이 두뇌를 100% 사용하게 된다면 어떨까’

스칼렛 요한슨과 모건 프리먼이 주연하고 최민식의 첫 할리우드작인 영화 ‘루시’ 시사회가 20일 용산 CGV에서 열렸습니다.

이날 시사회에는 영화 ‘명량’으로 흥행 신기록을 세우고 있는 배우 최민식과 니키타, 레옹, 제5원소 등으로 알려진 세계적 거장 감독 뤽베송이 참석했습니다.

영화 ‘루시’는 평범한 삶을 살던 주인공 루시가 인간의 한계를 벗어나 두뇌와 육체를 완벽하게 컨트롤하게 된다는 이야기를 그려낸 작품입니다.

(녹취: 뤽베송 | 감독)
“우리는 이 지구에 왜 태어난 걸까요. 특별한 목적이나 미션이 있는 것은 아닌지”

배우 최민식은 루시 역을 맡은 스칼렛 요한슨을 끝까지 추격하는 지하세계의 절대악 사업가 미스터 장 역할을 맡았습니다.

(녹취: 최민식 | 미스터 장 역)
“내가 무슨 말을 하는지 루시가 전혀 알아서는 안 되는 설정이었죠. 그래서 루시가 더 압박감과 공포감을 가질 수밖에 없는”

뤽배송 감독은 최민식을 캐스팅하기 위해 한국으로 와서 2시간 넘게 설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녹취: 뤽베송 | 감독)
“최민식을 선정한 것은 일단 재능 때문입니다. 국적은 상관이 없었고요. 최민식은 옛날부터 존경했던 배우시고, 정말 같이 작업해보고 싶었고”

북미와 프랑스 등에서 박스오피스 1위를 보이고 있는 영화 ‘루시’는 다음 달 4일 국내에서 개봉합니다.

(영상취재/편집: 황금중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래오 2014-08-22 17:57:15
최민식 연기가 기대가 됩니다~
명량과는 또 따른 느낌일것 같네요~ 악당이라니~ ㅋ

서희 2014-08-22 17:56:09
영화 너무 보고싶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