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100% 현미 동충하초 원료 ‘동충일기’ 출시
동아제약, 100% 현미 동충하초 원료 ‘동충일기’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송태복 기자] 동아제약(대표이사 사장 신동욱)은 국내산 100% 현미 동충하초를 원료로,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되는 프리미엄 건강기능식품 ‘동충일기’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동충하초(冬蟲夏草)는 ‘겨울에는 곤충’, ‘여름에는 풀’이라는 뜻이다. 겨울철에는 땅속의 곤충에 기생하다 여름철에 피어나는 버섯 류로 면역력 증강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현미 동충하초는 곤충을 대신해 현미에 동충하초균을 접종해 재배한 것으로, 동충하초의 성장 도중에 생성되는 천연항생물질 및 면역증강물질인 코디세핀의 함량이 높아 면역 증강 기능이 뛰어나다. 또한 올해 동충하초로는 국내 최초 ‘면역기능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음’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건강기능식품 원료로 인정받았다.

‘동충일기’의 주성분은 국내산 100% 현미 동충하초에서 추출한 주정추출물로, 건강한 성인남성을 대상으로 실시한 4주간 인체시험에서 현미 동충하초 주정추출물 섭취 시 면역세포 활성화를 통해 인체의 면역반응이 증가되는 것이 확인됐다.

또한 ‘동충일기’는 주원료인 현미 동충하초가 종자부터 재배, 수확, 포장, 유통까지 모든 단계에 걸쳐 농약, 중금속, 미생물 등 위해 요소 관리 과정을 거친 우수 농산물에 부여하는 국제 인증제도인 GAP(Good Agricultural Practice) 인증을 취득한 만큼 소비자가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다. 특히 기존 동충하초 제품들이 즙, 엑기스, 분말 등의 형태인 것과는 달리 정제 형태로 출시해 섭취가 간편하다.

동아제약 담당자는 “동충하초는 인삼, 녹용과 더불어 중국의 3대 보약 중의 하나로 불로장생 및 강장의 비약으로 여겨져 왔다”며 “동충일기는 식약처로부터 동충하초로는 국내 최초 건강기능성 식품원료로 인증 받은 현미 동충하초 주정추출물로 만든 제품인 만큼 국민들의 면역건강을 증진시키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공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동충일기 소비자 가격은 1개월 수량(1일 2회, 1회 2정, 120정)이 약 150,000원이며, 현대백화점 전국 13개 지점(ahc(주) 매장, GNC 매장(압구정점))과 함께 온라인 쇼핑몰인 Hmall(에이치 몰)에서 구입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