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아시안게임 조직위, 전국 11개 도시 전국 투어
인천아시안게임 조직위, 전국 11개 도시 전국 투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유원상 기자] 2014인천아시아경기대회 조직위원회가 전국을 돌며 인천아시안게임을 홍보한다.

인천AG 홍보단은 인천아시안게임을 40여일 앞두고 범국민적 관심 유도를 위해 8일부터 인천아시안게임 협력도시인 서울, 수원, 충주, 고양, 화성, 안양 등을 비롯해 부산, 대구, 강릉, 광주, 보령 등 전국 11개 도시를 돌며 대회를 알린다.

인천AG 홍보단은 메인 공연 차량을 이용한 차량홍보, 서포터즈 및 치어리더와 함께 JYJ의 아시아드송 Only One(온리 원) 군무 퍼포먼스를 펼치는 대인홍보, 한울소리․버스커 등 전문공연팀을 이용한 예술홍보, 홍보부스 운영․이벤트․기념품 제공 등 문화교류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펼치며 인천아시안게임에 대한 관심도를 높일 계획이다. 또 인천아시안게임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대회 기간 인천을 방문해 1가족 1경기 관람하기 활동을 편다.

AG홍보단은 8~10일 충주(젊음의 거리)ㆍ강릉(경포대 및 낙산해수욕장), 12~14일 부산(부산역 및 해운대해수욕장)ㆍ대구(중구 대구백화점 앞), 17일 고양(라페스타광장)ㆍ안양(중앙공원), 20일 수원(경기도청)ㆍ화성(화성종합경기타운), 23일 서울(명동 및 대학로), 25~27일 보령(문화의 전당 광장)ㆍ광주(광주광역시청 및 신세계백화점 앞)를 찾아갈 계획이다.

조직위 관계자는 “전국 순회 홍보 활동을 통해 인천아시안게임이 인천을 넘어 국가 차원의 대규모 행사임을 설명할 것”이라며 “각 지역을 대표하는 장소를 방문해 대회 참여유도는 물론 국민적 분위기 붐업 조성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풀잎사랑 2014-08-08 19:52:00
동북아의 허브 인천을 국가적인 차원에서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이니 만큼 인천시민의 한 사람으로 인천아시안게임에 거는 기대가 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