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 하지원, 국세청 홍보대사 위촉… 다양한 홍보활동 예정
공유 하지원, 국세청 홍보대사 위촉… 다양한 홍보활동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유 하지원, 국세청 홍보대사 위촉 (사진출처: 뉴시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배우 공유와 하지원이 국세청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국세청은 7일 “‘제48회 납세자의 날’에 모범납세자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받은 공유와 하지원을 국세청 홍보대사로 선정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이 성실 납세자일 뿐만 아니라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등 ‘납세자와 공감하는 세정’을 위해 노력하는 국세청과 잘 어울려 위촉했다”고 전했다.

공유와 하지원은 앞으로 2년 동안 성실 납세문화 확산과 국세청의 공정한 세정 실천 노력을 알리기 위한 포스터 모델,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공유와 하지원의 소식에 네티즌들은 "“공유 하지원, 대통령 표창까지 받았다니 대단하다” “공유 하지원, 멋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 피에르 2014-07-07 16:05:23
국세청 홍보대사라면 세금성실납부자일테고 수입에 비해 세금이 많이 부과되는 직업 중 한 곳이 연예인이잖어요. 웬만함 세금 납부해야하지만 고소득일수록 탈세를 하려하니 문제죠. 국세청 그러지 마요ㅜ 서민들 세금만 악착같이 받아가잖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