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총기 난사 희생장병 눈물의 영결식
[영상뉴스] 총기 난사 희생장병 눈물의 영결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황금중 기자·이혜림 기자] 22사단 총기 난사 사고로 숨진 희생 장병들에 대한 합동영결식이 오늘(28일) 경기도 성남 국군수도병원에서 엄수됐습니다.

김관진 국방부 장관을 비롯해 서상국 22사단장과 동료 장병 등 5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희생 장병 5명을 추모하는 진혼곡이 울려 퍼지고,
육군참모총장과 22사단장은 유가족들에게 고개 숙여 사과했습니다.

영정 앞에 선 가족들은 한동안 고개를 숙인 채 자리를 떠나지 못했습니다.

조총이 발사되고 이어진 운구행렬.
자식을 떠나보내기 싫은 아버지는 아들의 관을 끌어안고 흐느껴 울었습니다.

영결식은 유가족들의 합의에 따라 사단장으로 거행됐습니다.

희생 장병들의 유해는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됩니다.

(영상취재/편집: 황금중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채민경 2014-06-29 02:06:28
이번 사건으로 군인들 스스로도 자신들의 못난 모습을 반성해야 할 것이다. 나라 지키러 가서 같은 동료와 하나 되지 못하고 이런 참사를 일으켰으니 총기 난사한 병장도 제 정신이 아니었지만 이번 사건은 모두가 다 공범이 아니었나하는 생각도 드는군요.

이현민 2014-06-29 00:05:48
하루아침에 날벼락이지. 전쟁도 아닌 군내에서 일어나지 말았어야 할 사고로 인해 장병들이 죽었다.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