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신임 홍보수석에 윤두현 디지털YTN 사장 내정
청와대 신임 홍보수석에 윤두현 디지털YTN 사장 내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이 8일 오전 춘추관에서 청와대 신임 홍보수석에 윤두현 디지털YTN 사장을 임명했다고 밝히고 있다. (사진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이정현 홍보수석의 사표를 최근 수리하고, 윤두현 디지털YTN 사장을 신임 홍보수석에 선임했다.

8일 오전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박근혜 대통령은 오늘 이정현 수석의 후임으로 윤두현 디지털YTN 대표이사 겸 사장을 내정했다”고 발표했다.

민 대변인은 “윤 신임 수석은 YTN 정치부장과 보도국장 등 오랜 언론인 생활을 통해 균형감 있는 사고와 날카로운 분석 능력을 발휘해온 분”이라며 “정부가 추진하는 국가개조 작업에 대한 정부 정책을 설명하고 국민의 이해와 협조를 구하는 소통의 적임자로 판단해 임명했다”고 설명했다.

이정현 전 홍보수석은 6.4 지방선거 직후 박근혜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 오는 7.30 재보궐선거의 서울 동작을에 출마할 의사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현 전 홍보수석은 조만간 자신의 향후 거취에 대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수명 2014-06-08 15:57:42
언론을 쥐락펴락 하겠네. 대통령 주변에 인물도 없고 인물이 있다해도 다 사람들이 싫어하는 인간들이구만

조동진 2014-06-08 16:25:56
다들 인재는 어디에 숨어 있는지
인물 찾기 정말 힘드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