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공식 선거운동 시작, 서울시장 박원순·정몽준 유세전
[영상뉴스] 공식 선거운동 시작, 서울시장 박원순·정몽준 유세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4 지방선거 공식 선거 운동이 시작됐습니다.

정몽준·박원순 서울시장 후보는 오늘(22일) 새벽 지하철 안전점검을 시작으로 첫 유세에 돌입했습니다.

두 후보 모두 자신의 약세지역을 방문해 지지세 넓히기에 나섰습니다.

정 후보는 노후된 용산 시범중산아파트 단지를 찾아 용산 개발 재추진 입장을 분명히 밝혔습니다.

(인터뷰: 정몽준 | 새누리당 서울시장 후보)
“(박원순 후보는) 항상 뭐 안 하겠다는 부정적인 말을 해서 이 사업을 실질적으로 좌초시킨 책임이 있는 분이죠. 이 사업은 우리 서울의 발전을 위해서 꼭 필요한...”

아침 일찍 강남역을 찾은 박 후보는 출근길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며 새누리당 텃밭인 강남구 표심을 공략했습니다.

(인터뷰: 박원순 | 새정치민주연합 서울시장 후보)
“시장에 당선되면 전경련이나 상공회의소, 경총 등과 합의해서 출퇴근 시간을 바꾸자고 하면 현재 교통 인프라로도 가능할 것...”

이번 선거 최대 관심사인 서울시장 후보 레이스가 본격화됐습니다.

(영상취재: 김미라·황금중 기자, 편집: 김미라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