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침몰 닷새째] 현재 사망자 52명… 구조 해군 병사 1명 사망
[세월호 침몰 닷새째] 현재 사망자 52명… 구조 해군 병사 1명 사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8일 오후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한 전남 진도군 조도면 병풍도 북쪽 3㎞ 해상에서 수색을 위해 잠수한 수색대원이 조류에 휩쓸려 처음 잠수위치에서 100m 떨어진 곳에서 고개를 물 위로 들어 올리고 있다. (사진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세월호 침몰 닷새째인 20일 오후 1시께 남녀 시신 각각 1구씩 추가 발견됐다. 시신의 신원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현재 집계된 사망자는 52명, 구조자 174명, 실종자 250명이다.

또 구조지원에 나섰다가 다친 해군 병사 1명이 사망했다. 이날 해군 관계자는 “지난 16일 대조영함에서 화물승강기 작업을 하다가 머리를 다쳐 의식을 잃은 승조원 윤모(21) 병장이 어젯밤 숨졌다”고 밝혔다.

현재 해경에 따르면, 함정 204척, 항공기 34대를 이용해 실종자를 수색 중이며, 심해 잠수 전문 민간업체까지 투입한 상태다. 잠수부들은 선체 내 5개 루트를 활용해 동시다발적인 수색에 나서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발레리나 2014-04-20 17:22:07
세월호 선장 사람 여럿 잡네.

송명화 2014-04-20 14:09:47
실종자 가족들과 현장에서 뛰는 사람들이 고생이 많구나 지휘하는 윗 대가리들은 무능력 자랑질이시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