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 오브 갓’ 경쟁작 제치고 예매율 1위… 10일 국내 개봉
‘선 오브 갓’ 경쟁작 제치고 예매율 1위… 10일 국내 개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화 <선 오브 갓(Son of God)> 포스터. (사진제공: (주)프레인글로벌)

[천지일보=정현경 기자] 2천 년 전 예수 그리스도의 일대기를 생생하게 표현해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선 오브 갓(수입 ㈜수키픽쳐스 / 배급 ㈜프레인글로벌 / 감독 크리스토퍼 스펜서)>이 국내 개봉을 앞두고 동시기 개봉작 중 예매율 1위를 기록했다.

10일 개봉을 앞둔 <선 오브 갓(Son of God)>은 국내외 내로라하는 작품들을 제치고 당당히 예매율 1위를 기록해 관객들의 높은 기대치를 짐작케 한다. <선 오브 갓>은 지난 2월 28일 미국 개봉 당시 전미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해 국내 흥행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날 개봉을 앞둔 영화는 <방황하는 칼날> <헤라클레스: 레전드 비긴즈> <가시> 등 화제작으로, 쟁쟁한 경쟁작들을 제치고 <선 오브 갓>이 예매율 1위를 차지했다. 부활절을 앞둔 상황이라 단체 관람객 등 흥행열기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영화 <선 오브 갓>은 인류를 구원하기 위해 온 예수 그리스도와 역사를 뒤흔든 그의 삶을 그려낸 영화로 성경을 충실히 재현해냈다는 평을 들으며 미국 개봉과 국내 시사회에서 뜨거운 반응과 호평을 이끌어냈다.

10일 개봉. 12세 관람가. 러닝타임 138분.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미정 2014-04-08 23:00:05
기독교 영화가 흥행기록을 세우는 이 때 함 봐야겠어요. 재밌을것 같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