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유아인 “연상이 편하고 좋아요~”
[포토]유아인 “연상이 편하고 좋아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토타임을 가진 유아인이 쑥스러워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7일 오전 11시 진실한 우정을 담은 영화 ‘하늘과 바다(감독 오달균)’ 제작보고회가 서울 여의도 63빌딩 3층 코스모스홀에서 열렸다.

영화 ‘하늘과 바다’는 ‘서번트 증후군’을 앓는 24살이지만 6살의 순수한 영혼을 가진 하늘이와 그녀를 세상으로 이끌어주는 친구 바다와 진구의 진실한 우정을 감성적으로 그려낸 작품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수진 2009-10-08 00:50:54
사진이 개구장이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