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영화 ‘하나님은 죽지 않았다’ 흥행 화제
美영화 ‘하나님은 죽지 않았다’ 흥행 화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화 ‘갓즈 낫 데드(God's Not Dead; 하나님은 죽지 않았다)’ 포스터.

[천지일보=정현경 기자] 저예산 기독교 독립영화 ‘God's Not Dead(하나님은 죽지 않았다)’가 미국에서 개봉 3일 만에 856만 달러를 벌어들이며, 쟁쟁한 영화들 속에서 박스오피스 5위를 달리고 있어 화제다.

미국 박스오피스(주말인 금~일 관객 수를 집계한 순위)의 지난 3월 21~23일까지의 집계에 따르면, 1위는 ‘다이버전트(Divergent)’, 2위는 ‘머펫 모스트 원티드(Muppets Most Wanted)’, 3위는 ‘천재 강아지 미스터 피바디(Mr. Peabody & Sherman)’, 4위는 ‘300: 제국의 부활(300: Rise of an Empire)’이다. 이어 5위에 ‘갓즈 낫 데드(God's Not Dead)’가 올랐다.

저예산 독립영화인 ‘갓즈 낫 데드(God's Not Dead)’의 흥행은 북미에서도 전혀 예상치 못한 결과로, 이렇다 할 배우와 감독도 없이 고작 780개의 상영관을 확보했음에도 박스오피스 5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기록은 상영관 1000개 이하의 영화 중에서 역대 1위의 성적이며, 미국 역사상 개봉된 모든 신앙 관련 영화 가운데서도 7위의 성적이다.

영화는 신앙심이 깊은 한 크리스천 대학생이 신의 존재를 믿지 않는 철학과 교수에게서 하나님의 존재와 기독교를 증명하라는 도전을 받으며 시작된다.

‘Son of God(하나님의 아들)’ ‘Noah(노아)’ 등 기독교 관련 영화가 계속 개봉되는 가운데 ‘갓즈 낫 데드(God's Not Dead)’의 흥행은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지난주 7위였던 ‘선 오브 갓(Son of God)’은 10위권 밖으로 떨어졌으며, 개봉 전부터 논란이 됐던 ‘노아(Noah)’는 28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hdeejirerr 2014-03-27 15:23:23
진정성을 담으면 관객은 호응하게 마련이죠~!! 성경의 내용과는 다소 다른 노아와 비교해볼 만한 영화라고 생각되서 기대가 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