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비스켓, 첫 디지털앨범 ‘Falling’ 발매… “델리스파이스처럼 꾸준한 사랑받고 싶어요”
밴드 비스켓, 첫 디지털앨범 ‘Falling’ 발매… “델리스파이스처럼 꾸준한 사랑받고 싶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밴드그룹 비스켓 자켓사진. (사진제공: YR엔터테인먼트/앤스타컴퍼니)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밴드그룹 비스켓(B'SCAT)이 오는 13일 1st 디지털앨범 ‘Falling’을 발매하며 활동에 돌입한다.

비스켓은 2000년 초 각자 다른 밴드로 활동해오며 입지를 굳히면서 indie(인디)씬에서 인정받으며 대중들로부터 사랑을 받다 6년 만에 함께 모여 그룹을 만들고 가요계 도전장을 내밀었다.

밴드 비스켓(B'SCAT)은 보컬 이효진, 기타 ENO, 베이스 김민우, 드럼 103으로 각기 각색의 4인조로 구성됐다. 비스켓은 “개개인의 장점을 살려 감성 짙은 밴드를 지향하며 델리스파이스처럼 꾸준한 사랑을 받고 싶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오는 13일 발매된 이들의 1st 디지털앨범 타이틀곡 ‘Falling’은 반복되는 피아노 선율과 어쿠스틱 기타의 연주가 돋보이며, 밴드 느낌을 최대한 살리면서 대중적인 멜로디라인을 보여주는 비스켓(B'SCAT)만의 발라드 곡이다.

곡의 시작과 끝점의 멜로디는 다채로운 음역대로 청중들에게 마음 속 깊이 스며들 수 있는 매력이 담긴 곡이며, 모두가 듣고 즐길 수 있는 음악을 표방하며, 월드 밴드로 한발 앞서나갈 예정이다.

소속사 YR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그동안 밴드그룹들의 가요계 활동에 있어 라이브와 실력들에서 문제 제기가 된만큼 비스켓 밴드는 실력과 외모 등 모든 것을 완벽하게 갖춘 대중적이며 실력있는 뮤지션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라며 성원을 당부했다.

한편, 밴드 비스켓은 오는 13일 첫 번째 디지털앨범을 발매하며 정식으로 가요계 활동과 각종 라이브 무대를 통해 대중들에게 다가설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