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원 행장, KB금융 대표이사 부회장 취임
강정원 행장, KB금융 대표이사 부회장 취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영기 전 KB금융지주 회장이 사임함에 따라 KB금융 지주는 29일 이사회를 열어 강정원 KB국민은행장을 ‘대표이사 부회장 및 회장 직무대행’으로 선임했다.

강 부회장은 취임식에서 계열사 임원들에게 “조직안정을 위해 계열사 사장들은 맡은 역할을 충실히 해야 하고 주주와 고객에게 굳건한 신뢰를 심어주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국내외 금융위기가 완전히 해소되지 않은 상황에서 사전적 리스크 관리는 지속적으로 운용해야 한다는 말도 덧붙였다.

이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금융그룹으로서 위상확립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분야의 M&A를 적극적으로 모색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녹색금융지원이나 친서민정책 시행에 앞장서서 소외된 계층 지원을 담당해 KB금융 위상을 강화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아시아인 최초로 PGA 챔피언십에서 우승했던 양용은 선수의 인터뷰를 인용해 교훈의 말을 전했다.

강 부회장은 “양용은 선수는 남들보다 늦게 골프에 입문해 더 열심히 연습했다”며 “KB금융그룹이 늦게 출발했지만 양용은 선수 우승비결을 거울삼아 먼저 출범한 타 지주회사보다 노력을 기울이되 기본에 충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