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토피ㆍ건선피부 치료 해결책 ‘비타민 유산균’
아토피ㆍ건선피부 치료 해결책 ‘비타민 유산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춥고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피부가 쉽게 건조해져 아토피나 건선피부 환자들의 병이 더욱 악화되고 있다.

건선은 각질을 동반한 붉은 반점이 피부에 반복적으로 생기는 피부염이다. 건선 부위는 아토피 피부염과 달리 팔꿈치나 무릎 등 외부로부터 자극을 받기 쉬운 부위에 생기며 몸통, 두피, 얼굴 등에도 나타난다.

아토피와 건선의 공통점은 피부 면역이 약해졌을 때 발생하며, 방치될 경우 만성질환이 돼 심각한 스트레스와 후유증을 유발할 수 있다.

이 두 가지 증상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피부면역을 강화하고 알레르기 면역을 약화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전문가들은 면역 불균형이라는 근본 원인을 치료하면 아토피와 건선, 기타 유사피부염의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고 재발을 막을 수 있다고 조언한다.

이러한 원리에 입각해 개발된 아토파인 발효도라지 김치유산균은 면역조절 기능을 가진 유산균이 항바이러스 역할을 해 알레르기 반응 물질을 감소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고 알려지면서 주목을 받고 있다.

또 발효도라지 김치유산균에는 피부 회복, 염증 감소에 효과적인 비타민 B와 C의 하루 권장량이 들어있어 피부면역에 좋다는 평이다.

업체 관계자는 “3개월 이상 10세 이하 유아 아토피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결과 130명의 환자 중 110명이 가려움증을 완화했다”며 “염증 감소, 수면량 증가 효과도 보였으며, 건선과 아토피에 악영향을 미치는 포도상구균에 대한 항균력까지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