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해밍턴 굴욕… “대파가 영어로 뭐지?”
샘해밍턴 굴욕… “대파가 영어로 뭐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샘해밍턴 굴욕… “대파가 영어로 뭐지?”(사진출처: tvN ‘섬마을 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방송인 샘해밍턴이 영어 굴욕을 당했다.

지난 3일 tvN ‘섬마을 쌤’에서는 경상남도 통영시 곤리분교 영어교사로 부임한 샘해밍턴과 브래드, 아비가일, 샘 오취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샘해밍턴은 아이들과 함께 음식을 만들며 영어 공부를 진행했다.

이때 한 아이가 “대파가 영어로 무엇이냐”고 질문하자, 샘해밍턴은 “빅 어니언(Big onion)”이라고 답했다.

아이들은 ‘어니언’은 양파를 의미하는 단어라며 ‘외국 사람이 그것도 모르냐’고 말해 샘해밍턴에게 굴욕을 안겼다.

‘샘해밍턴 굴욕’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샘해밍턴 굴욕에 빵터졌다” “샘해밍턴 굴욕, 대파 영어 뭐지?” “샘해밍턴 굴욕, 아이 돌직구 장난 아님” “샘 해밍턴 굴욕, 한국 오래 살더니 영어 다 까먹었나봐”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