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비판하는 日학자 늘고 있다”
“韓 비판하는 日학자 늘고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동북아역사재단 장세윤 책임연구위원 ⓒ천지일보(뉴스천지)

동북아역사재단 장세윤 책임연구위원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한국을 비판하는 일본 학자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최근 분위기가 영향을 미치는 것 같습니다.”

장세윤 동북아역사재단 책임연구위원은 최근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역사학계의 한일 간 교류 상황을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경색된 한일관계로 양국 역사학자들 간의 교류도 영향을 받고 있는 것이다.

그는 “아베 정권이 등장하기 전까진 그래도 비교적 한일관계가 좋았다. 학자들의 교류도 활발했고 허심탄회한 의견을 주고받았다”며 “학자들은 양심에 따라 연구해야 하는데 경색된 한일 양국의 사회 분위기를 의식하게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동안 정부의 지원으로 한일 양국 학자들로 구성된 한일역사공동연구위원회가 제1기(2002.5~2005.5)․2기(2007.6~2009.12) 두 차례활동을 한 바 있다.

하지만 일본군 위안부나 독도문제 등 양국 간 민감한 쟁점에 대해선 다루지 않은 한계가 있다는 비판적인 시각도 있었다. 양국 학자 사이에 쟁점이 되는 주제의 경우 합의를 보지 못한 경우도 있었다고 장 연구위원은 말했다.

그럼에도 근래 제3기 한일역사공동연구위의 구성을 일본에 제안했지만, 별다른 진전이 없었다고 한다. 공동연구에 대한 회의적 시각과 꼬여 있는 한일관계의 영향을 받은 탓이다.

특히 한일역사공동연구위에 참여했던 한 일본 학자는 산케이 신문에 글을 기고해 한국 역사학계를 비판하는 칼럼을 게재하기도 했다. 한일 역사학계가 그 어느 때보다 경색 국면을 맞이하고 있는 셈이다.

또한 장 연구위원은 “역사학자의 입장에서 과거사 문제에 대한 일부 일본 정치인들의 언동과 역사인식을 생각할 때 이를 덮어두고 외교․안보 분야의 교류에 흔쾌히 나설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이 아베 총리와의 정상회담 제안을 수용하지 않는 데 대해 “일관된 원칙을 내세워 지금까지 잘해왔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장 연구위원은 더 이상 경색된 채 양국관계를 지속할 수 없기에 돌파구를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일본에서 돌파구를 마련해줘야 한다”면서 “키는 일본이 쥐고 있다. 일본이 양보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현재 아베정권의 역사인식으로 볼 때 과거사 문제의 해결이 쉽지 않다는 게 학계의 전반적인 분위기다.

이에 장 연구위원은 경색된 한일관계를 최소화하기 위해 우선 민간교류 활성화 방안을 제시했다. 그는 “정치인들이 영토와 과거사 문제로 경색된 한일관계를 풀어야 하는데 당장은 어렵기 때문에 경제․문화 등 풀뿌리 민간교류로 해결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 가운데 박 대통령이 최근 제안한 동북아 공동 역사교과서가 민간교류를 활성화시킬 수 있는 한 계기가 될 수 있다고 장 연구위원은 설명했다. 그는 “동북아 공동 역사교과서 제안 자체에 의미가 크다”면서도 “이를 실현하는 데는 상당한 시간과 어려움이 따를 것”이라고 지적했다.

장 연구위원은 “한중일 3국의 교육과정과 시각이 다르기 때문에 교과서로 개발 보다는 우선 참고용 부교재나 자료집을 공동개발, 활용하는 방안을 고민할 필요가 있다”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은지 2014-02-27 23:33:28
일본 왜 이러니~~

김지영 2013-12-11 23:07:01
주제를 모르고 비판은 왜
얼마나 후회하려고

레미 2013-12-04 00:29:29
한국이 부러워서겠지... 부러우면 지는거란다 ~

dlwpsms 2013-11-28 02:00:32
그런 개쓰레기들 늘어나든지 말든지. 교육을 제대로 못받아서 그런건데. 그 병자들이 학자라니. 개한테도 학자주나.

민국 2013-11-28 00:22:49
이런 개식히들 같으니라구. 말귀못알아듣는 개식히는 밥먹을 자격도 안되지. 짐승 개도 말귀는 어느정도 알아듣지 않나? 꽉 막혔군, 역사를 바로 보란 말이야~~ 개식히들아. 배웠다는 넘들이 말야~~ 아하~ 꼭지 열리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