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종규 이사장 “최승희·이구 사진… 정말 소중한 사진들이다”
[포토] 김종규 이사장 “최승희·이구 사진… 정말 소중한 사진들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천지일보는 18일 IBK기업은행 본점 로비에서 ‘100년 전 사진으로 본 한국의 역사와 문화’라는 주제로 특별사진전을 개막했다. 문화유산국민신탁 김종규 이사장이 이번 전시 작품들의 역사적 가치를 높이 평가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100년 전 우리나라의 모습을 사진으로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전시회가 열렸다. 이번 전시회에는 전설의 무희 최승희 미공개 사진과 육필, 마지막 황태손 이구 어린 시절 미공개 사진이 국내 최초로 공개돼 무용계와 문화계의 큰 관심을 끌었다.

사회종합일간지 천지일보는 18일 IBK기업은행 본점 로비에서 ‘100년 전 사진으로 본 한국의 역사와 문화’라는 주제로 특별사진전을 개막했다. 이날 오후 2시 사진전 오프닝 행사 및 정성길 계명대 동산의료원 명예박물관장의 사인회가 진행됐다.

문화유산국민신탁 김종규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전설의 무희 최승희 씨와 마지막 황태손 이구 씨의 사진은 저도 처음 보는 정말 소중한 사진”이라면서 “많은 분들이 이번 사진전에 오셔서 우리의 역사를 알아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전시 사진 작품들은 정성길 관장이 40여 년간 전 세계를 돌며 직접 수집한 것들로 기록유산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에는 최승희 미공개 사진과 육필, 마지막 황태손 이구 어린 시절 사진 등 100여 점이 전시됐다.

11월 18일부터 12월 8일까지 3주간 IBK기업은행 본점 로비에서 진행하는 이번 사진전은 천지일보가 주최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