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신임 검찰총장에 김진태 전 대검차장 임명
靑, 신임 검찰총장에 김진태 전 대검차장 임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진태 전 대검차장이 신임 검찰총장 후보로 지명된 27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김 후보가 변호사 사무실에서 업무를 보고 있다. (사진출처: 뉴시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청와대가 27일 신임 검찰총장 후보로 김진태 전 대검차장을 내정했다.

이정현 청와대 홍보수석은 이날 브리핑에서 “대통령은 검찰조직을 하루빨리 정상화시키고 현재 현안이 되고 있는 사건들을 공정하고 철저히 수사해서 마무리하며 국민의 신뢰를 받는 검찰을 만들기 위해 오늘 새 검찰총장 내정자에 김진태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를 내정했다”고 말했다.

이 수석은 김 내정자에 대해 “검찰총장 권한대행, 서울고검장 등 검찰의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쳤고, 경험과 경륜이 풍부하고 청렴하고 강직한 성품으로 검찰 내에 신망이 두터운 분”이라고 전했다.

또한 “전직 대통령 비자금 사건과 전직 대통령 아들 사건, 한보 비리 사건 등 국민적 이목이 집중됐던 사건들을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한 분으로 검찰총장의 직책을 훌륭하게 수행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