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민주, 대선 불복 간보기 태도에 유감”
새누리 “민주, 대선 불복 간보기 태도에 유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새누리당 유일호 대변인. ⓒ천지일보(뉴스천지) DB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새누리당은 23일 대선 불복 논란을 제기하며 대야 공세에 나섰다.

유일호 대변인은 이날 대선 불복 논란을 일으킨 민주당 정세균 상임고문의 트위터글과 설훈 의원의 발언을 언급하고 “민주당 내 대선 불복의 한풀이가 점점 거세지고 있는 것 같아 걱정스럽다”고 비판했다.

유 대변인은 “그동안 새누리당과 국민들은 민주당의 이런 ‘아’ 다르고 ‘어’ 다른 움직임을 누차 지적해왔으나 민주당은 변한 것 없이 지금도 한쪽에선 슬쩍 대선 불복 발언을 내놓고, 그래서 간을 보고, 여론이 나빠지면 또 슬그머니 부정하는 태도를 일삼고 있다”며 “심히 유감을 표명한다”고 했다.

국방부의 사이버사령부 댓글 사건 중간 조사 결과와 관련해 “아직 최종 조사 결과가 나오지 않았기 때문에 우선 군을 신뢰하며 조사 과정을 지켜봐야 할 것”이라면서도 “그런데 지금 이 시점에 민주당이 이를 대선 불복 운운하며 정치 공세에 이용하는 것은 오히려 국회를 통해 국회가 수사에 영향을 끼치려 하는 것은 아닌지 의구심을 갖게 할 뿐”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