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연예 > 방송·TV
히든싱어 신승훈 탈락… “가수 생활 23년 만에 느끼는 감동”
박혜옥 기자  |  ok1004@newscj.com
2013.10.20 17:18:15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히든싱어 신승훈 탈락(사진출처: 히든싱어2 캡처)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히든싱어 신승훈 탈락이 화제다.

JTBC ‘히든싱어2’에 출연한 신승훈이 탈락하면서 네티즌의 관심이 쏠렸다. 본 가수가 모창 가수에게 패배하는 이례적인 일이 일어났지만 신승훈은 프로그램과 상대방을 배려하는 모습으로 ‘훈훈한 가수’로 시청자들에게 인식시켰다.

19일 신승훈 편에서는 처음으로 모창 가수가 우승했다. 우승자는 무명의 팝페라 가수로 데뷔 23년차 발라드의 황제 신승훈을 이긴 것이다.

감동의 드라마를 한 편 보는 듯한 경연은 신승훈의 정직한 배려 덕분이었다. 신승훈은 초반 1·2·3라운드 모두 장진호에게 지고 있는 상황에서도 마지막 4라운드까지 원곡 그대로 불렀다. 그간 히든싱어 출연 가수들은 초반에 여유를 보이다가 후반으로 접어들면서 애드리브, 엇박자 등 기술적인 면을 드러내 프로 가수임을 내보였다.

신승훈은 “내 노래를 그만큼 부르려면 얼마나 오랫동안 따라 불렀을까 생각해봤다”며 “그런 팬들과 대결이 아닌 나의 지난 노래들을 한 소절 한 소절 원곡 느낌 그대로 재현해보고 싶었다. 가수 23년 만에 경험하는 아주 특별한 감동”이라고 말했다.

히든싱어 신승훈 탈락을 지켜본 네티즌들은 “히든싱어 신승훈 탈락 감동의 드라마였다” “히든싱어 신승훈 탈락 상대방의 마음을 읽을 줄 아는 신승훈 멋쟁이” “신승훈 흥해라” 등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박혜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신천지 이만희 대표

“CBS 큰 실수했다. 즉각 대국민 사과하라”
 

현대해상 묻지마 甲질

[단독] 車부품대리점 속수무책 ‘피눈물’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서울 아리수’ 시흥줄다리기대회서 혼성부 잇따라 우승

‘서울 아리수’ 시흥줄다리기대회서 혼성부 잇따라 우승

‘서울 아리수’가 지난 18일 경기 시흥시체육관에서 열린 ‘제5회 국민생활체육 시흥시 연합회장배 줄다리기 대회’에서 혼성부문 우승을 차지했다.지난 11일 충남당진에서 열린 ‘기지시 전국 줄다리기대회’에서도 신인팀으로 혼성부 1위를 차지했던 ‘서울 아리수’가 잇따라 혼성부문 우승을 거머쥐었다.이번 대회에서 서울 아리수에 이어 2위는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 내달 10일 개최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 내달 10일 개최

‘2015 청소년 건강 증진 및 나눔 문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가 오는 5월 10일 의정부 행복로에서 열린다. 초등부∙중등부∙고등부로 나눠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서는 입상한 팀에게 장학금과 의정부시장상, 신한대학교 총장상이 수여된다.‘2015 청소년 건강 증진 및 나눔 문화 프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