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5 위블리, 뜨거운 안녕 “아쉽지만 웃으며 떠날 수 있어”
슈스케5 위블리, 뜨거운 안녕 “아쉽지만 웃으며 떠날 수 있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슈퍼스타K5 탈락자 위블리 (사진출처: Mnet ‘슈퍼스타K5’ 캡처)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슈스케5의 여성 3인조 위블 리가 첫 생방송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지난 4일 방송된 Mnet 슈퍼스타K5 첫 생방송 무대에 오른 위블 리가 에이핑크의 ‘No No No’로 새로운 무대를 선보였지만 아쉽게 탈락했다.

이날 심사위원 이승철은 “실력에 비해 어려운 편곡이었다. 독기가 약해진 느낌이다”라며 혹평했다.

윤종신 역시 “대담하지 못했다. 세 사람의 목소리가 다 똑같이 들려서 색깔이 드러나지 않았다. 다 얻으려다 손해를 본 것 같다”고 말했다.

이하늘도 실력 부족을 지적하며 “팀의 색깔도 없고 뭘 하려는 건지 모르겠다”며 81점을 줬다.

슈퍼스타K5 탈락자 위블리 멤버 이기림은 “생방송 무대에 있는 것도 믿기지 않는다. 여기까지 올라온 것도 정말 감사하다”며 “아쉽지만 참가자 모두 잘하니까 웃으면서 떠날 수 있을 것 같다”고 마지막 소감을 남겼다.

이날 생방송에서는 지난 일주일 동안의 ‘국민의 선택’으로 최종 본선에 오른 박시환을 포함한 TOP10이 경연을 벌였다.

TOP10 중 여성 솔로인 송희진, 김민지, 정은우와 남성 솔로 박재정, 박시환, 장원기, 남성 그룹 플랜비는 합격을 받아 다음 본선무대에 오르게 됐다.

위블리와 함께 슈퍼스타K5 탈락자 후보에 오른 마시브로와 임순영은 ‘국민의 선택’ 투표에 맡겨졌다.

슈스케5 위블리 탈락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슈스케5 위블리 탈락 아쉽다” “슈스케5 위블리, 응원했는데…” “다음 슈퍼스타K5 탈락자는 누굴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