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청진기] 환절기, 촉촉한 피부 유지법은?
[건강청진기] 환절기, 촉촉한 피부 유지법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료제공: 그랜드피부과)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기승을 부렸던 무더위가 꺾였다. 전국적으로 가을비가 내리면서 기온이 뚝 떨어지고 연일 일교차가 큰 날씨를 보이고 있다.

본격적인 가을이 시작되면 아침·저녁과 낮 기온의 일교차가 클 뿐 아니라 건조한 바람에 피부 수분이 줄어 피부가 건조해지기 쉽다. 가을철 촉촉한 피부를 유지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그랜드피부과 노인호 원장의 도움말을 통해 피부 관리 법을 알아보자.

▲지성피부: 산뜻한 젤 타입이나 로션타입의 제품 사용해야
지성피부는 피지분비선이 발달해서 피지분비량이 많으며, 모공이 넓고 번들거리는 피부 특성을 갖고 있다. 피지분비량이 많은 지성피부는 자주 번들거리기 때문에 철저한 세안이 가장 중요하다. 과잉피지로 모공이 막히거나 각질이 두껍게 쌓이면 피부트러블이 생기기 쉬우므로 이중 세안을 철저히 한다.

지성피부의 경우 끈적임이 많은 제품보다는 산뜻한 젤 타입이나 로션 타입의 클렌징 제품을 사용하고, 주 1회 정도 딥클렌징, 스크럽을 통해 각질을 제거해준다.

클렌징 후에는 수분을 충분히 공급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유분기가 적은 수분크림을 사용하도록 하고, 화장품의 경우에는 오일프리 제품을 사용해 지나친 유분이 공급되는 것을 예방해주는 것이 좋다.

▲중성피부: 유수분 밸런스 맞춘 기초관리 중요해
건성과 지성 중간으로 가장 이상적인 피부다. 중성피부의 이상적인 관리법은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주는 것이다.

중성피부는 평상시 기초손질을 충실하게 하는 것만으로도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중성피부는 수분과 유분이 적당히 있는 피부지만 가을처럼 건조한 계절에는 건조함을 띠게 된다.

수분과 유분을 적절히 공급하되 너무 유분이 지나치면 얼굴에 뾰루지 등 트러블이 나기 쉽기 때문에 기초 화장품을 고를 때 샘플을 사용해보고 피부타입에 맞는 제품을 선택한다. 주 1~2회 마사지 팩 등을 해주는 것도 수분 관리에 도움이 된다.

▲건성피부: 알코올 성분 들어 있는 제품은 피해야

유수분이 부족한 건성피부는 다른 피부타입 보다 더욱 쉽게 건조해져 가을철 피부 노화가 빠르게 진행될 수 있다.

건성피부는 다른 피부타입보다 각질세포의 생성이 많기 때문에 일주일에 1회 정도 각질 관리가 필요하다. 스크럽 제품은 피부에 자극이 가지 않도록 알갱이가 미세한 스크럽제를 이용하며 이마, 코, 볼, 턱 등 얼굴 전체를 부드럽게 마사지 하듯 세안해준다.

세안 후에는 로션이나 크림 등으로 피부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주도록 한다. 단 화장수를 사용할 경우 알코올이 들어있는 화장수는 건성 피부를 더욱 건조하게 만들므로 알코올이 없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스크럽 후에도 각질 세포가 들떴다면 에센스나 오일을 가볍게 두드리듯 바르면서 가라앉히고, 물을 자주 마시는 것도 수분 공급에 도움을 주며, 주 2회 정도 수분 공급팩을 사용하는 것도 좋다.

▲복합성피부: T존 중심으로 꼼꼼히 각질제거와 세안해야
복합성피부는 U존(양쪽볼, 턱, 눈 주위) 부위는 각질이 얇고 건성이며 T존(이마, 코) 부위는 각질이 두껍고 피지가 많은 피부 특징을 갖고 있다. 복합성피부의 경우 복합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세안 시에는 얼굴의 T존과 같이 쉽게 번들거리고 끈적거리는 부분부터 씻고 건조하기 쉬운 볼이나 눈가는 마지막에 살짝 닦아 주는 것이 좋다.

스팀 타월을 이용해 얼굴을 감싸면 모공이 열려 노폐물과 각질이 쉽게 떨어져 나갈 수 있다. 세안 후 건조함이 많이 느껴지는 눈 주위나 입 주위에는 보습력이 높은 크림을 발라주고 얼굴 전체에는 유분이 적게 함유된 로션이나 수분 에센스를 발라준다.

▲민감성피부: 클렌저 및 수분크림 사용 전 소량으로 테스트한 후 사용해야
피부가 민감한 편이라면 최대한 자극이 적은 클렌저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성분을 꼼꼼하게 따져 피부에 자극을 줄 수 있는 계면활성제 등의 성분대신 천연 성분이 함유되어 있는 클렌징 제품을 선택하는 것을 권장한다.

민감성 피부는 외부 자극에 약하므로 1~2주에 한 번 알갱이가 없는 각질 제거제로 부드럽게 마사지 해 스크럽을 해주며, 클렌징 시에는 손바닥을 이용해 충분한 거품을 내 준 뒤 얼굴 전체를 살살 문지르며 마사지 해주듯 세안해주는 것이 피부에 덜 자극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