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슈퍼조합, 같이 좀 살아보세
롯데마트-슈퍼조합, 같이 좀 살아보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수완지구에 기업형 슈퍼마켓(SSM) 추진으로 입점 예정이던 롯데마트와 광주지역 중소상인들의 마찰이 상생과 협력 방안으로 합의했다. 

지난 4일 슈퍼마켓협동조합 측과 롯데쇼핑 측은 광주시청에서 한 차례 만남을 가졌으며 현장에서 양측의 상생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에 오는 9월 입점예정인 롯데마트 수완점은 담배, 관급봉투를 판매하지 않기로 했고 밤 12시까지 운영하는 영업시간도 광주지역 대형마트 영업시간에 맞춰 조정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광주시슈퍼마켓협동조합 측은 롯데마트 수완점에 ▲영업시간은 밤 10시까지 ▲휴무일은 주 1회(월 4회) ▲정기세일 및 기획행사 금지 ▲담배‧관급봉투‧두부‧콩나물‧주류 등의 판매 금지 등을 요구했으며 현재 쌍방이 양보하는 방안으로 합의안이 결의됐다.

또한 이번 상생합의를 통해 양측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으로 합의서에 서명하는 등 앞으로의 상생‧협력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을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타임아이피 2009-09-06 06:29:40
서로 양보하는 마음이 보기 좋은것 같아요. 다른 지역에서도 이와같은 조치가 있으면 참 좋겠어요.

lovecat 2009-09-06 00:25:32
상생만이 모두가 사는길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