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작은 SUV “작아도 너무 작아”
세계에서 가장 작은 SUV “작아도 너무 작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계에서 가장 작은 SUV (사진출처: 유튜브 캡처)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세계에서 가장 작은 SUV가 공개됐다.

최근 기네스레코드에 따르면 미국 애리조나 주 피닉스에 사는 오스틴 콜슨(29)이 제작한 SUV(sport utility vehicle)가 세계에서 가장 작은 차로 2014년판 기네스북에 이름을 올린다.

세계에서 가장 작은 자동차로 선정된 이 초소형 SUV는 길이 1.2m, 폭 0.6m 높이 0.6m에 불과해 언뜻 보면 장난감 자동차처럼 보이지만 일반적인 자동차와 똑같은 구조에 제작됐으며 시속 53km까지 달릴 수 있다.

이 가장 작은 SUV는 운전 시 면허증이 필요하며 도로 주행도 허용된다. 특히 1갤런(3.8리터)로 85마일(약 137km) 주행이 가능해 세계 최고 연비를 자랑한다.

네티즌들은 세계에서 가장 작은 SUV 소식에 “가장 작은 SUV, 작아도 나름 오픈카” “가장 작은 SUV, 주차 비용 필요 없겠네” “가장 작은 SUV, 너무 위험해 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