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수석테마공원 조성 위한 관리계획 변경 추진
[평창] 수석테마공원 조성 위한 관리계획 변경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평창=이현복 기자] 강원 평창군(군수 이석래)은 수석산지라는 지역의 특성을 반영해 인접하고 있는 노산근린공원과 장암산 패러 활공장을 연계하는 수석테마공원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평창군 이남지역에 대해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대안이 검토되어 왔으며 최근에는 평창읍 노산을 중심으로 근린공원조성계획을 수립하여 올해 15억 원의 예산을 투자, 등산로와 다양한 편의시설을 설치하는 등 현재 마무리 공정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노산과 인접하고 있는 바위공원을 연계하고 지역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수석테마공원을 조성하기 위해 지난달 21일 군계획위원회에서 수석공원조성을 위한 심의를 완료하고, 지상 2층의 수석박물관 건립을 위해 현재 설계 중에 있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공원조성계획 변경에 대한 군계획위원회 심의가 완료됨에 따라 사업추진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수석공원이 조성되면 노산근린공원을 포함해 바위공원과 장암산 패러 활공장을 아우르는 종합적인 관광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주민들은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