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이번 주 우윳값 인상… 유제품 가격 상승 불가피
[영상뉴스] 이번 주 우윳값 인상… 유제품 가격 상승 불가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유 가격이 이번 주 본격적으로 인상됩니다.

서울우유 1리터 값은 2300원에서 2550원으로, 매일우유는 2350원에서 2600원으로 각각 250원 씩 오르겠습니다.

최근 정부가 우윳값 안정에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지만, 가격 인상이 잇따르고 있는 겁니다.

업계 관계자는 지난 1일 자로 원유가격이 인상돼 부득이하게 가격을 올리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남양유업과 빙그레 등 다른 유업체도 인상 채비에 나설 것으로 예상됩니다.

우유업계의 잇따른 가격 인상으로 가공유 및 가공식품 등도 연쇄적으로 상승할 전망입니다.

체감물가가 고공행진하는 가운데 이번 인상이 소비자 물가에 부담될 것으로 보입니다.

(영상취재/편집: 김미라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바람따라 2013-08-05 20:10:21
왜 곧 아가 태어나는데 우유값은 오르고 그러는거야.
모유만 먹여야겠다
아님 젖소라도 한 마리 키워야겠구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