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통일부 장관 휴가? 개성공단 포기하지 말라”
민주 “통일부 장관 휴가? 개성공단 포기하지 말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류길재 통일부 장관이 휴가를 떠난 데 대해 민주당이 5일 “때와 장소를 가려야 한다”며 비난하고 나섰다.

김정현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휴가를 가지 말라는 게 아니라 때와 장소를 가리라는 것”이라며 “그렇게 알아듣게 이야기했으면 안 가는 것이 개성공단 정상화를 바라는 국민에 대한 도리”라고 밝혔다. 

김 부대변인은 “그럼에도 휴가를 갔다니 할 말은 없지만 개성공단만큼은 포기하지 말라”면서 “이를 위해 장관직을 걸고서라도 누구라도 만나 물러서지 말고 설득하고 호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것이 지금 박근혜 정부의 통일부 장관이 해야 할 역사적 책무라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