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삼 전 대통령 동교동-상도동 합동 만찬 주관
김영삼 전 대통령 동교동-상도동 합동 만찬 주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삼 전 대통령이 26일 서울의 한 음식점에서 동교동계와 상도동계 인사들을 초청해 만찬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나라당 김무성 의원은 YTN과의 전화통화에서 “상도동계와 동교동계는 과거 민주화 운동을 함께 한 동지로서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에 따른 상실감도 달랠 겸 김영삼 전 대통령이 이들을 불러 위로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만찬회동에는 동교동계에서 권노갑, 한화갑, 한광옥, 김옥두, 이훈평 전 의원 등이, 상도동계에서는 한나라당 김무성 의원 등 YS와 DJ 계파가 함께 구성했던 민주화추진협의회 인사들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동교동계인 설훈 전 의원은 “만찬 계획을 전해들었다”면서 “참석 범위는 25일로 예정된 김대중 전 대통령 삼우제 행사에서 자연스럽게 정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회동을 통해 동교동계-상도동계의 화합을 통한 정치권의 화합이 가능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광복절 경축사를 통해 이명박 대통령이 강조한 정치개혁과 맞물려 양 계파의 화합은 수십년 적대관계를 넘어 지역주의 청산의 신호탄이 될 수 있을 전망이다.

이에 대해 한광옥 전 새천년민주당 대표는 이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동교동 사저에서 “상도동계와의 구체적 화합 움직임을 검토해보겠다”고 언급했고 동교동계의 핵심인사도 “상도동계는 과거 친한 동지들이었고 이번 국장서 깊은 우의를 보여준 것 고맙다”고 밝혔다.

두 진영의 민주화 투쟁 과정에서 함께 구성했던 민주화추진협의회 소속 인사들이 조만간 모임을 갖고 국민통합을 논의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으로 알려져 어느 때보다 ‘화합과 상생’을 위한 분위기 조성이 되고 있어 그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산소 2009-08-25 22:43:07
화합하는 대한민국 되어 세계속에 자랑할 만한 지도자들 되세요.

영원한오빠 2009-08-25 00:25:09
살아서 즈그들끼리 다 해 먹고 이제 나이들어 할일다 했고 죽고나니 무슨 명목으로 합세를 하나? 더러운 정치꾼들아!

조수아 2009-08-25 00:21:39
늦은 감이 있지만 이제서야 고 김대중 전대통령님의 뜻과 같이 화해와 화합의 길이 열리는 것 같아 다행입니다

민심 2009-08-24 23:48:17
화합과 상생의 길이 열려지나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