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국정원 국정조사 내일부터 45일간… 헌정사상 처음
[영상뉴스] 국정원 국정조사 내일부터 45일간… 헌정사상 처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황금중 기자·김미라 기자] 여야가 국정원 대선개입 의혹에 대한 국정조사를 내일부터 45일간 실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국정원 댓글 사건 국정조사특위 간사인 새누리당 권성동, 민주당 정청래 의원은 오늘(1일) 회동을 갖고 조사시기와 범위 등 세부사항을 논의했습니다.

(녹취 : 권성동 | 국정조사 특위 새누리당 간사)
“국정조사 기간은 7월 2일부터 8월 15일까지 45일간 실시하기로 하였습니다.”

논란이 컸던 조사 범위는 일단 원세훈 전 국정원장의 선거개입 의혹, 전·현직 국정원 직원의 대선 개입 의혹, 국정원 여직원에 대한 인권침해 의혹 등으로 결정했습니다.

(녹취: 정청래 | 국정조사 특위 민주당 간사)
“전·현직 국가정보원 직원의 대선 및 정치개입 관련 의혹과 비밀 누설 의혹 일체, 국가정보원 여직원에 대한 인권침해 의혹 일체, 기타 필요한 사항”

하지만 특위 위원 교체 문제는 여전히 입장이 갈려, 추후 원내대표 협의를 거쳐 마무리 짓기로 했습니다.

또한 내일은 국정조사특위 첫 회의를 열고 국정조사계획서를 채택하기로 했습니다.

헌정 사상 처음으로 국가 최고의 정보기관인 국가정보원을 대상으로 국정조사가 실시됩니다.

(영상취재/편집: 황금중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레알 2013-07-02 16:40:05
이러다 국정원 폐쇄? 그 많은 7급공무원들은 어떡하라고.... 우리 삼촌 짤리는 거임?

진이 2013-07-02 16:39:18
헌정 사상 처음이라... 안기부고 국정원이고. 국가의 정보조직은 정녕 부패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