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정부 “올해 2.7% 경제성장, 물가는 1.7% 상승”
[영상뉴스] 정부 “올해 2.7% 경제성장, 물가는 1.7% 상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3년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천지일보·천지TV=손성환 기자] 정부가 올해 경제성장률을 기존 2.3%에서 2.7% 상향조정했습니다.

취업자수는 기존 25만 명에서 경기회복에 힘입어 30만 명으로 늘어나고, 물가는 유가 등 국제 원자재가격 안정, 정책효과 등으로 당초 2.3%보다 1.7%로 낮아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아울러 수출의 완만한 개선세, 유가 하락 등으로 상품수지 흑자가 확대되면서 경상수지 규모도 연간 380억 달러 흑자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정부는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가 합동으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하고 민생경제 회복 가시화와 국정과제 실행을 위한 8대 핵심과제를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8대 핵심과제로는 3%대 성장 회복, 리스크 관리 강화, 민생부담 완화, 고용률 70% 로드맵 실행, 창조경제 기반 강화, 경제민주화 구현, 재정의 국정과제 이행 뒷받침, 국민·현장·성과 중심의 점검 등입니다.

정부는 내년에는 세계경제 성장세 확대, 경기회복을 위한 정책노력 등으로 연간 4.0% 성장하고, 물가는 경기회복에 따른 수요압력, 무상보육 등 제도적 요인 효과 소멸 등으로 연간 2.8%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경상수지는 내수 회복에 따른 수입 증가 등으로 흑자규모가 줄어들어 연간 300억 달러 흑자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