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전국대회 10연패 목표 위해 54개 품질분임조 지원
[경기] 전국대회 10연패 목표 위해 54개 품질분임조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9회 경기도 품질경영대회’ 개최

▲ 20일 오전 경기 수원 중소기업종합센터에서 ‘제39회 경기도 품질경영대회’에 참석해 경기도지사가 대회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경기=강은주 기자] 경기도(도지사 김문수)가 기업의 품질 경쟁력 향상을 위해 20일부터 21일까지 양일간 경기도 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이하 중기센터)에서 ‘제39회 경기도 품질경영대회’를 개최한다.

대회 개회식에는 김문수 경기도지사, 금종례 경제과학기술위원장, 김창룡 한국표준협회장, 기업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해 품질경영활동 유공으로 17명의 표창수여와 대회사, 10연패 기원 싸인볼 행사 등이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기업 현장의 품질개선 및 혁신활동을 주도해 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도내 54개 품질분임조가 참가해 현장, 설비, 보전경영, 서비스, 사무간접, 안전품질, 6시그마, 자유형식 등 8개 부분으로 나누어 각각의 개선활동을 발표하게 된다.

특히 대상과 최우수상 수상 28개 분임조는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전국대회) 경기도 대표로 오는 8월 개최되는 전국대회의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 20일 오전 경기 수원 중소기업종합센터에서 경기도 대표팀이 전국대회 10연패를 기원하는 싸인볼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이들 기업 품질분임조의 활약으로 경기도 대표팀은 전국대회에서 2004부터 2012년까지 9년 연속 종합우승을 달성한 바 있다.

김문수 경기도지사는 “새 정부의 국정 최우선 과제는 일자리 창출에 있다”며 “기업은 산업기반을 튼튼히 하고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 경제발전의 성장엔진으로서 품질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