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위대한 스승… 비통하고 원통하다”
민주당 “위대한 스승… 비통하고 원통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민주당은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에 대해 “당신은 이 시대의 위대한 스승이셨다”면서 “비통하고 원통하다”며 애도의 뜻을 나타냈다.

민주당 노영민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서슬 퍼런 독재의 서슬에 굴하지 않았고 경제 파탄도 거뜬히 넘어오신 당신, 반세기 갈라진 채 원수로 살아온 민족이 한 동포임을 알게 해 준 당신을 보낼 준비가 아직 돼 있지 않다”며 “국민들은 아직도 당신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노 대변인은 “노무현 전 대통령을 잃은 슬픔이 아직도 크기만 한데 당신마저 가시다니 2009년은 잔인한 한 해”라며 “편안히 가시라”고 깊은 애도의 뜻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