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입장 “할 얘기는 많지만 ‘시간’이 답이라고 생각한다”
장윤정 입장 “할 얘기는 많지만 ‘시간’이 답이라고 생각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윤정 입장 (사진출처: SBS)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장윤정 입장 가족사 간의 진실에 대해 입을 열었다.

11일 방송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에 출연한 장윤정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족 간의 진실공방과 관련해 “말을 하면 뭐하나. 힘들다”고 말했다.

이날 MC들은 장윤정에게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였다. 장윤정은 “편하게 하라”며 담담한 모습을 보였다.

그녀는 가족사에 대해 “물론 하고 싶은 이야기는 많다. 하지만 지금 이야기하는 것은 답이 아닌 것 같다. 고민한다고 해결될 일도 아니고 시간이 지나면 해결될 거로 생각한다”며 신중한 태도를 내비쳤다. ‘시간’이 답이라고 생각한 그녀는 “한겨울에 얼음 녹으라고 난로를 틀어놓는 것보다는 봄을 기다리는 게 낫다”고 심경을 밝혔다.

도경완 KBS 아나운서와의 결혼식을 앞둔 장윤정은 “혼자였으면 춥고 힘들었을 것이다. 하지만 옆에 누군가 있으니 봄을 기다릴 수 있는 것이다. 아마 옆에 없었더라면 난로를 켰을지도 모른다”며 그를 향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장윤정은 최근 부모님의 이혼 소송 사실과 함께 동생이 재산을 탕진했다는 가족사가 알려진 가운데 장윤정은 침묵하고 있다.

한편 장윤정은 오는 28일 KBS 도경완 아나운서와 결혼식을 올린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