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남북 실무접촉단, 오전 회의 마쳐
[영상뉴스] 남북 실무접촉단, 오전 회의 마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손성환 기자]남북 장관급 회담을 위한 실무접촉 오전회의에서 남북 대표단이 장관급 회담의 의제, 장소, 날짜, 대표단의 규모, 체류일정 등 행정적이고 기술적 사항에 대한 입장을 제시하고 상호 협의를 진행했습니다.

우리 대표단은 오전 7시 45분쯤 삼청동 남북회담본부에서 오늘 회의에 대한 내용을 점검한 후 판문점 우리 측 ‘평화의 집’에 도착했습니다.

우리 측 천해성 통일부 통일정책실장과 북한 측 김성혜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서기국 부장 등이 만나 오전회의를 마쳤습니다.

이와 관련해 김형석 통일부 대변인은 통일부에서 브리핑을 가졌습니다. 통일부 김 대변인은 “남북 양측 논쟁 없이 진행됐다”며 “오전회의 결과를 가지고 내부 협의를 거쳐 연락관이 만나서 추후 일정을 정한다”고 전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오전회의 내용은 행정적이고 기술적인 사항에 대해 1시간 정도 서로의 입장을 개진 후 일부분에서 서로 협의했다”고 말했습니다. 

▲  ⓒ천지일보(뉴스천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