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박의 ‘지원’ … 박희태 대표 당선 가능성은
친박의 ‘지원’ … 박희태 대표 당선 가능성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한나라당 박희태 대표의 경남 창원 정책 탐방에 친박계 의원들이 대거 동참했다.

이날 행사에는 21명의 의원이 참석했는데 김무성·유기준 의원 등 정책위원회 소속 의원 소수를 제외한 대부분이 친박계 의원들이라는 점이 눈에 띈다.

또한 친박계인 허태열 최고위원은 참석했지만 친이계의 공성진·박순자 최고위원은 참석하지 않아, 10월 재보선에서 양산 공식 출마를 선언한 박 대표에 친박계의 지원사격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것 아니냐는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

박 대표의 경우 친박계의 지원 없이는 양산 재보선의 승리를 장담할 수 없다는 판단을 하고 있는 상황이라 이날 행사의 친박계 의원들의 지원은 ‘추수 때의 얼음냉수’와 같은 효과가 될 것으로 기대하는 눈치다.

이날 친박계의 한 의원은 “친박계는 박 대표를 도울 것”이라고 말해 한나라당 내에서 박 대표의 재보선 승리를 위한 ‘연합전선’ 형성이 끝난 것이라는 분석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abe00 2009-08-14 14:37:20
뭐야 편가르기좀 그만해 ㅋ

오렌지 2009-08-14 00:16:31
박대표의 재보선 승리는 아직 이른듯하죠~
재보선.... 너무 욕심인거 같습니다

stigma 2009-08-13 23:20:20
당 대표라면 의원직이 있어야지 말빨이 서긴 하겠지만...
그래도 박대표는.....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