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평양노회, 전병욱 목사 면직 촉구 시위
[영상뉴스] 평양노회, 전병욱 목사 면직 촉구 시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병욱 목사의 면직을 요구하는 묵언 피켓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전병욱목사성범죄기독교공동대책위원회는 예장합동 평양노회 정기회의가 열린 예수사랑교회에서 노회 참석 목회자들에게 청원서를 나눠주며 전 목사의 면직을 촉구했습니다.

이날 대책위는 청원서를 통해 “평양노회가 심각한 성범죄자를 목사로 용인하고 교회 개척도 받아주는 노회가 아니기를 바란다”며 “더 이상의 징계유보는 직무유기”라고 노회에 일침을 가했습니다.

또 전 목사가 성추행 사건을 은폐하려 하고 있다고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이날 노회는 비공개로 진행됐으며 세 번째 청원서가 제출된 이번 노회에서도 전 목사의 면직에 대한 내용은 결정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전병욱 목사는 성추행 논란으로 물의를 일으킨 후 지난해 삼일교회로부터 사임하는 대가로 총 13억 4500만 원의 전별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영상취재/편집: 김미라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