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 사무총장, “美 여기자 석방 환영”
반 사무총장, “美 여기자 석방 환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북한에 억류돼 있던 2명의 미국 여기자들의 석방과 관련,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에 의해 풀려나게 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반 총장은 대변인을 통해 5일 발표한 성명에서 “북한이 국제사회의 반복된 요청에 대한 반응으로 두 기자들을 인도적 견지에서 석방하기로 한 데 대해 감사한다”며 “클린턴 전 대통령이 성공적으로 인도주의적 임무를 수행한 것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한편, 반 사무총장은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의 방북이 성사되기까지 물밑에서 많은 일들을 진행해 보이지 않게 역할이 컸던 것으로 알려졌다.

반 총장은 지난달 29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美 여기자 관련 질문에 대한 답변으로 “현 시점에서 다 공개하기는 어렵지만 여기자에 대해 중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 중”이라고 답변한 바 있다.

이번 빌 클린턴의 방북에 앞서“ 회담 형식에 얽매여선 안 된다”며 “인도주의적인 차원에서 대화가 진행돼야 한다”고 여러 차례 강조했다는 후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하민 2009-08-06 13:02:40
유씨 석방에도 힘써주세요 반기문 총장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