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연안호’ 조사 결과에 따라 처리할 듯
北, ‘연안호’ 조사 결과에 따라 처리할 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 장전항에 예인된 우리나라 어선이 북한 측 조사 결과에 따라 선원과 선박 문제가 처리될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30일 동해 북방한계선을 넘어간 ‘800연안호’ 사건과 관련해 구체적인 경위를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부는 북측이 31일 보내 온 동해지구 군사 실무 책임자 명의의 전통문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전했다.

앞서 정부는 이날 오후 전통문을 통해 “연안호의 북방한계선 월선은 항로착오로 인한 것이니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선박과 선원을 송환해 줄 것을 요청한다”고 전했다.

통일부 천해성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우리 선박이 NLL을 월선한 경우에 그동안 처리돼 왔던 관례가 있다”며 “북측이 인도적인 조치를 취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