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그 겨울’ OST… 감미로운 멜로디 돋보여
태연 ‘그 겨울’ OST… 감미로운 멜로디 돋보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태연 ‘그 겨울’ OST… 감미로운 멜로디 돋보여 (사진출처: 뉴시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부른 SBS 수목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 OST ‘그리고 하나’가 7일 공개됐다.

‘그리고 하나’는 서정적인 가사와 감미로운 멜로디가 태연의 청아한 목소리와 절묘한 조화를 이룬 곡으로 평가받고 있다.

무엇보다 ‘원하고 원해요 그리고 하나, 아프고 아파도 그래도 한번, 닳고 닳아진대도 눈물이 마르지 않아도 처음으로 돌아갈 수 있다면. 가끔은 내 생각에 가슴 시린 날이 있나요. 혹시 나 살다가 한 번쯤은’이라는 가사는 이뤄질 수 없는 사랑을 나누는 오수(조인성 분)와 오영(송혜교 분)의 심경을 대변하고 있다는 평가다.

여기에 ‘그리고 하나’는 태연과 같은 소속사에 몸담고 있는 선배 강타가 직접 작사, 작곡해 관심을 끌고 있다.

태연이 부른 ‘그리고 하나’는 7일 방송된 ‘그 겨울, 바람이 분다’ 9회에서 최초로 공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짱아 2013-03-07 23:55:44
OST 하면 백지영인데 태연이도 목소리가 너무 아름다워 듣기 좋더라구요. 아직 못들어봤는데 들어봐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