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다문화가족 자녀를 위한 ‘건강보험Zone’ 개설 공모
건보공단, 다문화가족 자녀를 위한 ‘건강보험Zone’ 개설 공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종대)이 4일부터 22일까지 전국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대상으로 ‘건강보험Zone’ 개설을 희망하는 센터를 공모한다.

건강보험Zone은 다문화가족 자녀의 언어 이질감 극복과 학력신장을 위한 Book-카페 형식의 작은 도서관을 말한다.

공단은 그동안 ‘多~韓가족만들기’라는 독자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경남 산청과 강원 홍천 등 8곳에 건강보험Zone을 개설했다.

건강보험Zone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안에 설치되며, 선정된 센터는 벽지, 마루(전기 판넬 포함) 설치 등 인테리어 공사 비용 전액과 3000여 권의 도서, 책장 및 책상 등 설치물품이 지원받게 된다.

또한 이번에 선정되는 센터에는 결혼이주여성의 영양 불균형 해소를 위한 영양상담 프로그램과 다문화가족 자녀의 올바른 가치관 확립을 위한 ‘Do Dream 대한민국’이라는 힐링 캠프 등 각종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추가로 제공된다.

개설을 희망하는 센터는 신청서를 작성해 사업계획서 등 구비서류와 함께 22일까지 공단 관할지역본부에 우편, 이메일로 신청하거나 직접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최종 선정은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 실사를 거쳐 다음 달 25일에 개별 통지할 예정이다.

공단은 이번 공모를 통해 내년 6월까지 총 17개소의 건강보험Zone을 추가로 개설할 예정이며, 소요되는 모든 비용은 공단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기부한 사회공헌기금에서 지원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