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전국 > 인천/경기
[인천북부교육지원청] 예비중학생 대상 ‘Wee 클래스 센터’ 홍보
장수경 기자  |  jsk21@newscj.com
2013.02.13 10:56:37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스쿨폴리스 부평경찰서 여성청소년과 김주화 경사(왼쪽)와 Wee 클래스센터 장해인 상담사가 인천 청천초등학교에서 예비중학생(6학년)을 대상으로 ‘학교폭력 및 자살예방 대안’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 인천북부교육지원청)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인천북부교육지원청(교육장 남기종)은 지난 8일부터 예비중학생인 초등학교 6학년을 대상으로 ‘Wee 클래스 센터’ 홍보를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예비 중학생들이 입학 후 학교폭력 및 자살관련 문제 발생 즉시 ‘Wee 클래스’에 상담 요청할 수 있는 긍정적인 인식을 심어주기 위한 목적으로 실시 중이다.

참가대상은 Wee 클래스 배치교 등을 제한 모든 학교인 총 31교 191학급 5065명이 된다.

19일까지 실시되는 이번 홍보 행사는 Wee 센터 전문 인력 및 스쿨폴리스(부평경찰서 여성청소년과 김주화 경사)가 총동원돼 6학년 학급을 일일이 방문해 관련 안내자료 및 전문상담선생님 소개와 이용방법을 상세히 설명하고 있다.

행사에 참여한 김지우(청천초 6년, 학생회장) 군은 “중학교는 초등학교와 많이 다르고, 학교폭력 등 관련 기사도 보았다”며 “Wee 클래스 상담선생님에게 모든 고민들을 이야기하고 해결할 수 있다고 하니 안심이 많이 된다”고 말했다.

한편 배부된 자료는 학생 뿐 아니라 학부모에게도 전달돼 자녀의 고민을 학교 상담을 통해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이 홍보됨에 따라 이중효과를 거두고 있다.

북부교육지원청은 ‘Wee 클래스 센터’를 통해 앞으로도 학생과 학부모에게 학교폭력 및 각종 문제점 해결에 필요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을 세웠다고 전했다. 

장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12월에 한국전쟁?

“12월 한반도에 제2의 한국전쟁이 일어날 것입니다. 회개하지 않으면 하나님이 징계하실 것입니다.” 일부 개신교인들이 계시를 받았다며 한반도 전쟁설을 퍼뜨려 대한민국이 홍역을 치르고 있다. 12월 한국전쟁을 예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허니버터칩’ 홀릭

“빼빼로데이 재고품도 허니버터칩과 함께 파니까 금방 나가네요, 1만 원짜리 빼빼로 세트도 지금 막 사갔어요. 마진은 거의 못 남겼지만 재고가 팔리니 마음이 좀 가볍네요.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천안] 현대캐피탈 배구단, 스포츠마케팅 어워드 코리아 스포츠구단 대상 수상

[천안] 현대캐피탈 배구단, 스포츠마케팅 어워드 코리아 스포츠구단 대상 수상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배구단은 17일 양재 at센터에서 열린 ‘스포츠마케팅 어워드 코리아2014’ 올해의 스포츠구단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올해의 스포츠구단 부문은 야구, 축구 등 대한민국 4대 스
국민생활체육회와 함께하는 ‘한기범 희망 농구교실’ 지역대항 농구대회 개최

국민생활체육회와 함께하는 ‘한기범 희망 농구교실’ 지역대항 농구대회 개최

국민생활체육회와 함께하는 ‘한기범 희망 농구교실’ 지역대항 농구대회 개최 사단법인 한기범희망나눔은 ‘국민생활체육회와 함께하는 한기범희망농구교실 지역대항 농구대회’를 12월 13일 토요일 강동구 강일중학교 체육관에서 개최했다. 이번 농구대회 입상자에는 상장과 출전선수들에게 문화상품권을 각각 수여되었고, 우승한 강서구 방화중학교에는 한기범희망나눔상과 강동구청상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12월 19일자[천지만평] 2014년 12월 17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