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제2차 범국민대회… 전교조·민공노 참여
오늘 제2차 범국민대회… 전교조·민공노 참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등 야당과 일부 진보성향의 시민단체들은 19일 제2차 범국민대회를 열고 정부의 국정운영을 비판할 예정이다.

이들은 지난 16일 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6.10 범국민대회에서 민생 살리기에 대한 염원을 전달했지만, 정부는 부자들만을 위한 정책을 고집하고 있다”며 “19일 2차 범국민대회에서 국민들의 요구를 다시 한 번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었다.

특히 이날 범국민대회에는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이하 전교조)과 전국민주공무원노동조합(이하 민공노)도 참여할 것으로 알려져 행정안전부, 교육과학기술부 등 정부와의 마찰이 예상되고 있다.

정부는 16일 전교조와 민공노가 이날 집회에 참여하는 것을 불법으로 규정, 대회 참여자 전원을 검찰에 고발하고 각급기관에 중징계를 요청하기로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전교조는 그러나 집회 당일 ‘민주주의 수호를 위한 2차 교사 시국선언’을 발표하는 데 이어 ‘교사와 공무원 시국선언탄압 규탄 민주회복 시국대회’를 같은 장소에서 개최한다고 지난 13일 예고했다.

이에 따라 교육과학기술부는 집회에 참여하는 교사들에 대해 고발과 징계 등으로 엄정하게 대처할 예정이어서 충돌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