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연예 > 핫이슈
故 조성민 유서 발견, 환희·준희에 “모자란 부모를 용서하지 마라”
박혜옥 기자  |  ok1004@newscj.com
2013.01.14 20:29:46    

 

   
▲ 故 조성민 유서 발견 (사진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지난 6일 스스로 생을 마감한 전 프로야구 선수 故 조성민의 유서가 발견됐다.

14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조성민(40)의 전 에이전트인 손덕기 씨는 “고인의 짐을 정리하던 중 배낭 속에서 유서를 찾았다”며 故 조성민 유서 발견 사실을 밝히고 유서를 공개했다.

배낭 속 수첩에서 가로 9cm, 세로 15cm 크기의 발견된 故 조성민 유서는 3페이지에 걸쳐 쓰여 있었다.

故 조성민은 유서를 통해 “못난 자식이 그동안 가슴에 못을 박았는데 또 지울 수 없는 상처를 드리고 떠나게 된 불효자를 용서하세요”라며 부모님에 대한 미안함을 표현했다.

이어 “세상을 살아갈 자신도, 용기도 없어 이만 삶을 놓으려 한다. 행복한 날들 가슴 뿌듯했던 날들도 많았지만 더 이상은 버티기가 힘이 드네요”라고 썼다.

고(故) 최진실 씨와의 사이에 낳은 최환희·준희 남매에게는 “너희에게 더할 나위 없는 상처를 아빠마저 주고 가는구나. 불쌍한 우리 애기들…. 이 모자란 부모를 용서하지 마라”라며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故 조성민은 “법적 분쟁을 위해 제 재산은 누나 조성미에게 전부 남긴다”며 유서를 끝맺었다.

[관련기사]

박혜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유플러스, 결국 사람 잡았다… 피해대리점주父 농약 마시고 숨져

LG유플러스의 부당한 피해배상 요구로 심리적 압박을 받던 피해대리점주의 부친이 농약을 마시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6일 ‘LG유플
 

[global news CheonJi] 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그가 가는 곳엔 평화가 온다’

이만희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대표 “전쟁 없는 세상 물려주자”3월 동유럽‧중남미 10개국 전‧현직 대통령 12명과 평화협약 체결해 아시아 최대 분쟁지역 필리핀 민다나오 민간 평화협정 이끈 주역◆세계평화, 결과로 말한다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실질적 결과로 말하는 평화운동가. 세계는 지금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이만희 대표를
 

[global news CheonJi] 찬란했던 마야문명, 왜 역사 속에서 사라졌을까

천지일보 영어섹션지 global news CheonJi를 새롭게 선보입니다. 이번 호에는 △표류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의 드레스덴 선언 ▲실질적 결과로 주목 받는 세계평화운동가 이만희 대표의 평화행보 ▲100년 전 동북아 평화의 해법을 제시한 안중근의 동양평화론 ▲과테말라에서 시작돼 멕시코까지 전해졌던 놀랍고 미스터리한 마야문명의 변천사 ▲최근 뜨고 있는
전체기사의견(3)
지연이
2013-01-14 22:14:15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아이들을 봐서라도 조금만 참으시지..
아이들을 봐서라도 조금만 참으시지.. 얼마나 힘이드셨길래..
ㅠ 으유
민서희
2013-01-14 21:43:33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무엇이 그토록 그를 힘들게 했을까?
무엇이 그토록 그를 힘들게 했을까? 죽을 용기로 살아줬으면 더 좋았을 것을~
호두마루
2013-01-14 21:07:21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ㅠ 불쌍한 애들..환희가 어렸을때 최
ㅠ 불쌍한 애들..환희가 어렸을때 최진실과 다니는 걸 본적이 있는데.. 참 가슴아프다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3)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국민체육진흥공단, 생활체육시설 체험수기 공모전 개최

국민체육진흥공단, 생활체육시설 체험수기 공모전 개최

국민체육진흥공단은 ‘국민체육진흥공단과 함께하는 건강하고 행복한 이야기’를 주제로 스포츠강좌이용권과 생활체육시설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체험수기 및 문화콘텐츠 공모전을 개최한다.
지존 등극한 암벽여제 김자인 울음보… “억누른 승리욕 분출”

지존 등극한 암벽여제 김자인 울음보… “억누른 승리욕 분출”

'암벽여제' 김자인(26)이 지존에 등극한 순간 결국 울음보를 터뜨리고 말았다.김자인은 15일(한국시간) 스페인 히혼에서 열린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세계선수권대회 여자부 리드에서 우승했다.세계랭킹 1위로서 출전자 가운데 마지막으로 등반에 나선 김자인은 홀드(손잡이)를 하나씩 조심스럽게 잡아가며 전진했다.마침내 정상 근처.김자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9월 15일자[천지만평] 2014년 9월 12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