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오 국회의장, 본회의장 퇴거 촉구
김형오 국회의장, 본회의장 퇴거 촉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헌절 앞두고 양당 원내대표에게 요청할 예정

김형오 국회의장은 여야의 국회 본회의장 동시 점거 사태와 관련해 16일 여야 원내대표를 불러 본회의장 퇴거를 공식 요청할 것으로 알려졌다.

의장실 관계자는 “내일이 제61주년 제헌절인데 제 1, 2당인 한나라당과 민주당이 본회의장을 점거하고 있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며 “김 의장이 오후에 여야 원내대표에게 ‘본의장 퇴거’ 요청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여야 모두 신사답게 본회의장에서 나가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으나 ‘강제퇴거 조치’에 대해선 “현재 그렇게까지는 생각 않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