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사회종교 일간지는 시대적 사명
[사설]사회종교 일간지는 시대적 사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랜 준비와 노력 끝에 드디어 사회종교 일간지가 탄생하게 됐다. 본격적인 오프라인 신문 발행에 앞서 온라인 뉴스 ‘뉴스천지’가 15일 만 천하에 그 이름을 드러낸다.

사회종교 일간지라는 부푼 꿈을 안고 출발하는 것인 만큼 신문사 관계자들 모두가 큰 부담을 안고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특히 종교 섹션을 여타의 일간지와는 다르게 특화시켰다는 것에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고 본다.

현재 사회를 둘러볼 것 같으면 기쁨의 눈물보다는 자조 섞인 웃음이 먼저 터져 나오는 것이 사실이다. 특히 고위 공직자들로부터 시작해 사회 저변으로 퍼져있는 종교편향에 대한 문제는 실로 심각한 문제라고 할 수 있다.

종교와 권력, 정치 등이 완전히 분리되지 못했기 때문에 생긴 오해와 사회적 편견 때문이기도 하거니와 소수 종단들이 그동안 받아왔던 서러움 때문이기도 할 것이다.

전쟁의 역사를 면면히 살펴보면 그 안에는 종교적인 문제가 도사리고 있었다. 그렇기에 전쟁의 역사를 종교의 역사라고 부르는 것인지도 모른다.

이러한 것을 보았을 때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는 힘은 바로 종교에 있다고 본다. 옛말에 ‘내(가정)가 바로 서야 나라가 바로 선다’는 말이 있다. 이 말을 잠깐 빌리자면 ‘종교가 바로 서야 세상이 변화된다’고 말하고 싶다.

예로부터 사람들은 마음의 위안을 안고자 하나의 피안처로 삼은 것이 바로 ‘종교’였다. 동·식물이나 자연 안에 신이 깃들어 있다고 믿는 토테미즘이나 그 옛날 우리 조상들이 정화수를 떠놓고 가족의 건강과 화목을 빌던 것도 다 같은 맥락에서 기인한 것이다. 즉, 먼저 마음의 평안이 와야 주변을 둘러보고 나라의 살림도 돌아보게 되는 것이다.

주위의 염려를 뒤로한 채 사회종교 일간지가 그 첫발을 내딛게 된 것도 바로 이와 같은 이유에서이다. 언제까지고 사회문제만을 다루어서는 다람쥐 쳇바퀴 돌 듯 할 것이라는 것을 깨달은 것이다.

사회문제와 아울러 세상에 존재하는 갖은 종교에 대해 다루고 이들이 함께 공존하고 상생할 수 있는 길을 닦는 것, 그리하여 세상이 좀 더 살기 좋아지고 종국에는 모든 인류가 하나 될 수 있는 길을 알려주는 것, 그것이 바로 오늘 첫 발을 내딛는 본지가 해야 할 시대적 사명이라고 본다.

아무쪼록 온 천지(天地)가 지켜보고 있고 기대하고 있는 만큼 그 기대에 부흥해 주기를 바라는 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천지설엽 2009-07-17 09:58:55
상생의길...함께사는것.. 그러러면 많은 양보와 남을 낫게 여기는 배려와 사랑이 동반해야하는데...지금은 너무나 팽배한 이기주의에 빠져있는 사람들..누가 그들을 깨워서 자신들을 돌아보게 하고 삶이 무엇이며 무엇을 추구하기위해 이다지도 서로헐뜻고 자기만이 옳다 주장하는지..하늘이 보시고 한탄할일을 이제서야 정리하시려나봅니다 "뉴스천지"이제 세상에 태어났으니 좌로나 우로나 치우치지마시고 정도로서 바른 글로서 모두가 하나될수있도록 또 모두가 자만에서 깨어날수 있도록 노력해 주시길 바랍니다 많은 어려움도 함께 동반 되리라 보여집니다만 그래도 정의는 반듯이 승리합니다 천지 화이팅!!!

산이엄마 2009-08-01 16:19:21
종교일간지...종교일보...사리보다는 독자들의 마음의 소리에 집중해 주신다면, 꼭 자리를 잡을수 있다고 봅니다.

문화21 2009-08-10 20:23:15
부디 사회와 사람들의 기대에 부흥하는 일간지가 되시기를 기원드립니다. ^^

ql417 2009-08-11 22:46:47
철학..그 이상의 정신을 지배하는것이 종교이다...종교관이 무지하다면 ..정신도 그 범위를 벗어나지 못할것이다..... 오늘날의 종교세계를... 공정과 올바른 시각으로...전해주기를 바랄뿐이다....

완no1 2009-08-13 22:28:38
사설레서 종교를 다루기 쉽지 않을텐데..
신중하고 정확한ㅇ 접근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