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계, 녹색경영 및 유통 환영
유통업계, 녹색경영 및 유통 환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손경식)가 최근 국내 주요 유통기업 100여 개사를 대상으로 녹색성장에 대한 인식조사를 실시한 결과 96.0%에 달하는 기업이 “녹색유통의 확산이 제조업, 물류업 및 소비자 등 공급체인 전반의 친환경화에 영향을 미칠 것이다”고 응답했다.

덧붙여 응답 기업 중 79.8%는 녹색유통 사업 추진과 관련해 제조업체와 공동으로 진행할 의향을 보여 많은 유통기업들이 유통-제조 간 상생협력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기업들은 ‘매장내 에너지 효율화 및 절감(87.1%)’ ‘친환경 상품 구매 및 취급(84.7%)’ ‘에코백 활용(60.0%)’ 등 매장과 관련된 녹색경영을 실시하고 있다. 기업들은 매장 외에도 ‘수·배송용 친환경 차량이용’ ‘폐기물 처리 및 재활용 시스템 운영’ 등 유통업 측의 녹색성장이 필요하다는 인식을 하고 있으나 업계 도입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세계금융위기로 경기침체가 지속돼 업계의 녹색유통에 대한 투자는 주춤해질 것으로 전망됐다. 응답기업의 58.6%가 경제위기로 인해 ‘녹색유통의 투자규모를 축소하거나 투자하지 않겠다’고 응답했고 ‘계획대로 투자 추진’은 34.3%, ‘기존 계획보다 투자 확대’는 7.1%에 그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