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찬들 고춧가루 외 1종 잔류농약 과다로 ‘회수’
해찬들 고춧가루 외 1종 잔류농약 과다로 ‘회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회수 대상인 해찬들 고춧가루 (사진출처: 식약청 홈페이지)
[천지일보=김지연 기자] 고춧가루에서 잔여 농약성분이 기준치 이상 검출돼 관련 기관과 해당 업체가 회수에 들어갔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CJ제일제당이 위탁생산한 ‘해찬들 고춧가루’와 ‘해찬들 김치용 고춧가루’, 영양F&S가 생산한 ‘햇님마을 고춧가루’에서 농약 성분인 터부코나졸이 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나 유통·판매를 금지하고 회수 조치 중이라고 3일 밝혔다.

문제의 성분은 국내에서 5ppm 이하로 관리되지만 ‘해찬들’ 제품 2종은 10.5ppm, 10.8ppm(김치용), ‘햇님마을 고춧가루’에서는 6.1ppm이 검출됐다.

회수 제품의 유통기한은 ‘해찬들 고춧가루 500g’ 2종이 2013년 8월 13일, ‘햇님마을 고춧가루 500g’ 제품은 2013년 8월 22일이다.

한편 CJ제일제당은 이날 할인점, 백화점, 단위 수퍼 등에서 해당 제품에 대한 반품 및 회수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부명 2012-12-04 02:28:28
먹는 음식에는 당국의 검사가 철저히 해야 되겠지요.

최보람 2012-12-04 00:15:32
농심에 이어서 이번에는 CJ. 양심있는 기업운영. 이제는 그것도 아닌가 봅니다. 무섭기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