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정부 부채 ‘최고치’… 1경 3000조원 돌파
日 정부 부채 ‘최고치’… 1경 3000조원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지연 기자] 일본 중앙 정부의 부채가 9월 말 현재 983조 2950억 엔(1경 3477조 원)으로 사상 최고액을 기록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10일 마이니치신문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일본 재무성은 국채와 차입금, 정부단기증권을 합친 중앙 정부의 부채가 6월 말보다 7조 1098억 엔(97조 원) 늘어났다고 밝혔다.

총무성이 추산한 10월 1일 기준 일본의 총인구(1억 2753만 명)로 나누면 일본인 1인당 부채는 약 771만 엔(1억 567만 원)에 이른다.

재무성은 내년 3월 일본 중앙 정부 부채가 1085조 엔(1경 4870조 원)을 기록할 것으로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